스크린샷 2016-04-04 오전 12.18.56

본질의 길위에서, 자원봉사의 본질을 묻다. {2016년4월6일~7월13일} 삶의 힘을 생성하는 철학세미나.

[자원봉사와 함께] 2016

본질의 길위에서 자원봉사의 본질을 묻다

- 자원봉사 실천가를 위한 철학세미나 -

우리에겐 ‘삶의 힘’이 필요합니다 그래서 ‘밥’을 먹습니다. 그래서 ‘공부’를 합니다. 그래서 ‘돈’을 법니다. 그래서 ‘권력’을 추구합니다. 그런데, 정말 그렇게 하면, ‘삶의 힘’을 얻을 수 있는 건지요? 우리에게 정말 필요한 ‘힘’은 삶을 간신히 버티고 살아내는 힘이 아니라 삶을 힘있게 살아갈 수 있게 하는 영혼의 생기 있는 ‘삶의 힘’입니다. 자신의 정체성과 진정성을 확인하고, 영혼의 생기있는 삶을 인식하고, 그러한 삶을 선택하고 향유할 수 있기 위해서는 삶의 힘이 필요하고, 그리고 삶의 힘이 있어야 영혼의 생기있는 삶을 분별할 수 있습니다.

자기 자신의 진정한 삶을 온전하게 돌보고, 타자와의 상호의존적 관계맺음을 통해 행복한 공동체를 살아갈 수 있는 ‘삶의 힘’을 생성하는 길을 함께 캐물어가고자 합니다.”

4월6일. 1강 자기인식과 자기돌봄의 삶 : 소크라테스와 함께 

    텍스트: 플라톤, [알키비아데스], 김주일옮김, 이제이북스

‘자원봉사의 본질적인 의미가 무엇인지?’를 묻기 전에, ‘자원봉사의 본질에 대한 물음을 도대체 왜 해야 하는가?’를 먼저 물어야 한다.

도시공동체와 상호공속적인 관계를 맺고 있는 구성원으로서 인간-시민의 본래적인 존재방식은 무엇인가?

완전한 삶인가? 온전한 삶인가? / 동일성의 삶인가? 차이의 삶인가?

환경과 세계의 변화인가? 자기 자신의 변화인가?

4월20일. 2강 본질을 본질적으로 묻는 삶 : 플라톤과 함께

    텍스트: 플라톤, [국가], 천병희옮김, 숲

영혼의 생기 있는 삶을 탁월하게 살아가는 것과 시민다운 삶이 어떻게 연결되었는가?

숙고 있는 분별력에 의한 진정한 자기관계로서 ‘소프로쉬네’

타인과 정의롭고 공정한 관계를 만들어가는 올바른 타자관계로서 ‘다카이오쉬네’

자원봉사의 본질(이데아)는 무엇인가?

5월4일. 3강 숙고와 분별에 의한 실천적 지혜의 삶 : 아리스토텔레스와 함께

    텍스트: 아리스토텔레스, [정치학], 천병희옮김, 숲

공동체의 본질적인 토대로서 ‘아가톤(agathon. 행복한 삶을 가능하게 하는 힘)’의 의미

왜 개인은 공동체로서 폴리스를 이루었고, 그곳에 속해 있는 폴리테스가 되었는가?

숙고와 숙의를 통한 분별로서 ‘프로하이레시스’

실천적 지혜로서 ‘프로네시스’  / 탁월하게 내면화 된 역량으로서 ‘아레테’

5월18일. 4강 자기극복과 영원회귀의 삶 : 니체와 함께

    텍스트: 니체, [차라투스트라는 이렇게 말했다], 정동호옮김, 책세상

동일성의 철학에 가두는 내.외적인 한계상황을 끊임없이 극복해가는 삶의 의미

공동체를 돌보고 섬김의 의지로서 힘에의 의지를 지향하는 삶.

동일함의 반복이 아닌 늘 새로운 차이를 생성하는 반복으로서 영원회귀의 삶

6월1일. 5강 존재돌봄으로서 본래적인 삶 : 하이데거와 함께

    텍스트: 하이데거, [철학에의 기여], 이선일옮김, 새물결

자원봉사는 자기 자신의 본래적이고 진정성있는 삶인가에 대한 존재물음

세계-내-존재, 타인과 더불어 살아가는 공동존재, 자신과 타인에 대한 염려의 존재

존재와 존재자의 차이 이해와 존재돌봄과 자기돌봄의 상호공속적 관계맺음

6월15일. 6강 공적존재로서 시민성과 공공성의 담지자로서의 삶 : 한나아렌트와 함께

    텍스트: 한나아렌트, [인간의조건], 이진우옮김, 한길사

자원봉사와 공공성, 민주성의 상호공속적 관계맺음

공적 존재로서 시민다움의 본래적인 존재방식을 지역과 마을의 관점에서 성찰하기

민주공화국인 대한민국의 주권자로서 우리는 누구인가?

불간섭 자유를 넘어 비지배 자유의 주체로서 시민다움의 본질을 회복하기

6월29일. 7강 예속된 앎(순종적 주체)에서 벗어나 자기돌봄(저항적 주체)의 삶 – 푸코와 함께

    텍스트: 푸코, [사회를 보호해야 한다], 김상운옮김, 난장

순종적 주체에서 벗어나는 진실을 말하는 용기로서 ‘파르헤지아’

순종적 참여를 넘어 저항적 참여로서 시민참여의 본질 이해하기

예속된 앎에서 벗어나는 앎의 봉기를 통해 자기돌봄의 삶을 선택하기

7월13일. 8 차이와 다양성을 인정하는 삶 : 들뢰즈와 함께

    텍스트: 들뢰즈, [차이와 반복], 김상환옮김, 민음사

존재론없는 차이와 다양성의 인정은 궁핍하고 힘이 없기에 존재의 일의성을 이해하기

차이자체를 환대하고 포용하는 삶으로서 공공성의 본질을 이해하기

동일성의 철학에서 차이의 철학으로, 개념없는 차이를 넘어 차이자체를 이야기하기

본질이 힘이고, 본질은 차이로 드러나며, 차이가 곧 힘이다.

  • 일정 및 장소 : 4월6일부터 격주 수요일 저녁 7시~9시30분(2시간 강의, 30분 토론).
  • 참여대상 : ‘자원봉사와 함께’ 운영위원을 중심으로 자원봉사의 본질에 대해 관심 있는 자원봉사 실천가 및 시민.
0 replies

Leave a Reply

Want to join the discussion?
Feel free to contribute!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다음의 HTML 태그와 속성을 사용할 수 있습니다: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trike> <strong>